KINX, 네이버 클라우드 전용회선 인프라 공급

2018.09.20 15:12:18 / 백지영 jyp@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케이아이엔엑스(공동대표 이선영∙김지욱, 이하 KINX)는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대표 박원기, 이하 NBP)의 클라우드 전용회선 서비스인 ‘클라우드 커넥트’의 로케이션을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NBP의 클라우드 커넥트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NCP)에 구성된 고객의 서버와 고객의 IDC 또는 사무실과 같은 온프레미스 환경을 전용회선으로 연결하는 서비스다. 전용회선 연결을 위한 커넥트 로케이션을 구축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구성에 대한 편의성을 높이고, 일관된 네트워크 품질과 높은 보안성을 유지할 수 있다.

KINX는 NCP를 하이브리드로 구성하고자 하는 고객에게 최적의 클라우드 구축을 위한 컨설팅을 시행한다. 또 클라우드 전용회선, 네트워크 장비 등에 대한 전문 엔지니어의 1:1 운영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이번 NCP와의 협업을 통해 KINX는 자사 클라우드 전용 플랫폼 ‘클라우드 허브’의 경쟁력을 제고하게 됐다. 클라우드 보안 인증 등을 획득해 서비스 품질을 검증받은 NCP가 국내 CSP 최초로 클라우드 허브에 합류했기 때문. 이를 통해 공공, 금융분야의 클라우드 고객을 대거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클라우드 허브를 사용하는 고객은 한 번의 회선 연결만으로 NCP를 비롯해 아마존웹서비스(AWS),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KINX IX클라우드 등 다양한 퍼블릭 클라우드와 온프레미스를 통합 운영하는 멀티클라우드 구성이 가능하다.

이선영 KINX 공동대표는 “클라우드 시장에서 우수한 품질을 바탕으로 적극적 행보를 보이고 있는 NBP와의 협업은 KINX에도 큰 자산이 될 것”이라며 “다양한 CSP와의 긴밀한 파트너십을 통해 독보적인 클라우드 플랫폼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갤럭시A7 ‘실속’ vs V40씽큐 ‘성능’…트… 갤럭시A7 ‘실속’ vs V40씽큐 ‘성능’…트…
  • 갤럭시A7 ‘실속’ vs V40씽큐 ‘성능’…트…
  • 화재 IoT로 막는다…SKT, ‘통합 화재관리…
  • 삼성, 일회용품 사용량 줄인다
  • SKT-도이치텔레콤, 협력 강화…자회사 상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