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6일부터 18일까지 ‘삼성 올림픽 쇼케이스’ 운영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의 올림픽 후원이 유스 올림픽으로 이어진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2018 부에노스아이레스 유스 올림픽’ 공식 파트너로 나선다고 7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올림픽 무선 통신 및 장비 분야 공식 파트너다. 유스 올림픽은 6일부터 18일까지(현지시각) 아르헨티나에서 열린다. ‘불가능을 가능케 하라(Do What You Can’t)’는 정신을 전파한다.

이번 올림픽에서도 삼성전자는 ‘삼성 올림픽 쇼케이스’를 운영한다. 부에노스아이레스 올림픽 파크와 아바스토몰에 설치했다. 삼성전자 모바일 기기와 가상현실(VR) 등을 체험할 수 있다. 7종의 올림픽 핀을 제공한다.

또 올림픽 티켓 등의 역할을 하는 ‘2018 부에노스아이레스 유스 올림픽 패스’를 만들었다. 아르헨티나 삼성 스토어에서 무료 배포한다. 지금까지 60만장을 나눠줬다.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은 “삼성이 올림픽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활동은 올림픽의 즐거움을 배가시켜왔다”며 “이번 유스 올림픽 경기에서도 삼성을 통해 방문자는 더욱 즐거운 올림픽 경험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이영희 부사장은 “이번 유스 올림픽을 통해 밀레니얼 세대가 무한한 가능성에 대한 공고한 믿음을 가질 수 있도록 불가능을 카능케 하라 정신을 강조하게 됐다”며 “삼성의 혁신적인 기술을 바탕으로 유스 올림픽의 경험을 더욱 풍부하게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갤럭시A7 ‘실속’ vs V40씽큐 ‘성능’…트… 갤럭시A7 ‘실속’ vs V40씽큐 ‘성능’…트…
  • 갤럭시A7 ‘실속’ vs V40씽큐 ‘성능’…트…
  • 화재 IoT로 막는다…SKT, ‘통합 화재관리…
  • 삼성, 일회용품 사용량 줄인다
  • SKT-도이치텔레콤, 협력 강화…자회사 상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