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자왔숑” 여권 유효기간 만료 6개월 전입니다

2018.10.08 11:06:14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KT(대표 황창규)는 오는 15일부터 공공알림문자 서비스를 외교통상부(이하 외교부)의 ‘여권 유효기간 만료 전 사전알림 서비스’에 적용한다고 8일 밝혔다.

공공알림문자 서비스는 공공기관의 종이우편 고지서, 통지서 등을 전자문서로 제공하는 서비스다. KT 고객뿐 아니라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 이용고객도 여권 유효기간 만료 사전알림 서비스 제공에 대한 동의 여부만 선택하면 해당 서비스를 받아볼 수 있다.

이는 여권 유효기간이 만료됐거나 임박한 사실을 모르고 해외 여행길에 나섰다가 낭패를 보는 일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고안된 서비스다.

외교부에 따르면 인천공항 여권민원센터 긴급여권 발급 사유 중 여권 유효기간 부족 및 만료가 전체의 60%를 차지한다. 상당수의 나라에서 입국허가 요건으로 유효기간이 6개월 이상 남은 여권 소지를 요구하고 있지만, 여권 소지자가 이를 인지하지 못해 출입국 과정에서 문제가 발생하는 경우가 지속 발생하고 있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별도의 앱을 설치할 필요가 없으며, 최초 발송되는 모바일 통지서를 받아 서비스 제공에 대한 동의 여부만 선택하면 된다.

동의한 사람에게는 여권 유효기간 만료 6개월 전에 모바일로 사전알림 메시지를 통지할 예정이며, 외교부 이외에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등의 공공기관에서 발송하는 통지문 및 안내문도 모바일 메시지로 받아볼 수 있다.

이진우 KT 기업서비스본부장은 “이번 여권 유효기간 만료 전 사전알림 서비스로 외교부에는 여권민원 업무에 투입되는 비용 절감 효과를, 국민들에게는 출입국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여권 문제에 대한 사전 예방 효과를 줄 수 있을 것”이라며 “향후 다양한 성공 사례를 발굴해 종이 없는 사회 구현에 적극적으로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갤럭시A7 ‘실속’ vs V40씽큐 ‘성능’…트… 갤럭시A7 ‘실속’ vs V40씽큐 ‘성능’…트…
  • 갤럭시A7 ‘실속’ vs V40씽큐 ‘성능’…트…
  • 화재 IoT로 막는다…SKT, ‘통합 화재관리…
  • 삼성, 일회용품 사용량 줄인다
  • SKT-도이치텔레콤, 협력 강화…자회사 상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