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딥러닝 기반 스팸 문자 차단 상용화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인공지능(AI)이 스팸 문자를 잡아낸다.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딥러닝 기반 스팸 문자 차단을 상용화했다고 11일 밝혔다.

딥러닝은 AI 고도화 기술 중 하나다. AI가 데이터를 학습 후 패턴을 발견해 분류한다. 기존 데이터베이스(DB) 기반 차단에 비해 변형 문자까지 걸러낼 수 있다. 예를 들어 ‘대출’을 차단하면 ‘대★출’ 등 변형 문구를 차단한다. ‘카지노’ ‘도박장’ 같은 형태는 다르지만 의미가 같은 내용도 막아준다. SK텔레콤은 이 기술을 이달 스팸 차단 서비스에 추가했다.

SK텔레콤 박종관 네트워크기술원장은 “이번 서비스는 스팸 문자 필터링에 AI기술을 접목해 상용화한 사례로 불법 스팸 전송 방법이 점점 지능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며 “SK텔레콤의 AI, 빅데이터 등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고객 편익 증진을 위한 서비스 개발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U+, 아이돌 캐롤영상 덕질하고 기부는 덤 LGU+, 아이돌 캐롤영상 덕질하고 기부는 덤
  • LGU+, 아이돌 캐롤영상 덕질하고 기부는 덤
  • LGU+ “다가오는 연말, 집에서 영화나 싸게…
  • 꺼진 불씨 살아날까…통신사-제조사-OS업체…
  • KT, “IPTV 결제, 네이버·카카오페이도 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