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형두기자] 구글코리아(대표 존리)는 스타트업 지원공간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 총괄에 한상엽 헬로마켓 창업자<사진>를 선임했다고 7일 밝혔다.

한상협 총괄은 한국에서 태어나 미국 UC버클리에서 수학했다. 박사 과정 연구를 위해 한국에 방문했다가 모바일 개인 거래(P2P) 플랫폼 헬로마켓을 공동 창업했다.

헬로마켓은 누적 1억개 이상의 상품이 등록되는 등 국내 대표 P2P 거래 플랫폼으로 평가받는다. 한 총괄은 이같은 스타트업 창업 경험과 비전을 기반으로 스타트업 생태계 성장을 도울 예정이다.

한 총괄은 “스타트업 창업가와 직원들은 그들이 직면하는 어려움에 대해 털어놓을 사람이 없고, 그들의 문제점을 이해해 줄 사람이 없다고 느낄 때가 많다”며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는 스타트업 종사자들이 건강한 정신과 마음가짐을 유지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이형두 기자>dudu@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AI·IoT·폴더블폰 생태계 만든다… 삼성전자, AI·IoT·폴더블폰 생태계 만든다…
  • 삼성전자, AI·IoT·폴더블폰 생태계 만든다…
  • 삼성전자 “QLED 8K, 압도적 화질 직접 보세…
  • LG전자, ‘LG오브제’ 시판…고가 생활가전…
  • LG전자, ‘V40씽큐’ 수험생 마케팅 돌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