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CES2019 전시…75인치 8K LCD TV도 첫 선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전자도 초고화질(UHD) 8K TV 경쟁에 뛰어들었다. 8K는 4K 대비 4배 더 선명한 해상도가 특징이다.

LG전자(대표 조성진 정도현)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소비자가전전시회(CES)2019’에서 8K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올레드)TV(모델명 88Z9)를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8K 액정표시장치(LCD)TV도 내놓는다. 75인치 8K 슈퍼 울트라HD TV(모델명 75SM99)를 전시한다.

LG전자는 8K TV로 UHD시장 공략을 강화할 방침이다. 해상도는 TV 대형화와 밀접한 관계가 있다. 화면이 클 수록 해상도가 선명해야 콘텐츠를 즐기기 좋다. 세계 TV시장 1위 삼성전자도 작년부터 8K 공략을 확대했다. LG전자의 가세로 올해부터 8K 시장이 본격 확대할 전망이다.

인공지능(AI)과 TV의 접목은 대상 제품을 늘렸다. AI프로세서 ‘알파9 2세대’를 8K TV는 물론 4K 올레드TV W9, E9, C9시리즈에 탑재한다. 알파9 2세대는 영상 잡티를 제거한다. 배경과 사물 입체효과를 키운다. 사물 경계선을 또렷하게 한다. 화면 밝기도 자동 조절한다. 8K가 아닌 콘텐츠를 8K로 볼 수 있게 해준다. 2채널 음원도 5.1채널로 변환해준다. 콘텐츠에 따라 최적 소리를 들려준다.

또 TV를 스마트홈 허브로 이용할 수 있다. 사물인터넷(IoT) 국제표준 OCF(Open Connectivity Foundation) 인증 제품을 제어할 수 있다. OCF는 LG전자 등 400여개 업체가 참여했다.

LG전자 모바일커뮤니케이션스(MC)/홈엔터테인먼트(HE)사업본부장 권봉석 사장은 “AI 기술로 LG만의 차별화된 화질과 음질 구현은 물론 알렉사 등과의 협업을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지속 제공할 것”이라고 했다.

<윤상호 기사>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TV 바꿔볼까…삼성·LG, 2월까지 TV 할인… TV 바꿔볼까…삼성·LG, 2월까지 TV 할인…
  • TV 바꿔볼까…삼성·LG, 2월까지 TV 할인…
  • LG전자, ‘엑스붐AI씽큐’ 시판…출고가 24…
  • 루이비통, 초고가 코드리스 이어폰 국내 출시……
  • LG전자, ‘스타일러 블랙에디션 슬림’ 선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