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G시그니처 올레드TV R’ 연내 시판…CES혁신상 수상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폰보다 먼저 돌돌 마는(Rollable, 롤러블)TV가 나온다. TV를 볼 때만 화면이 나오고 보지 않을 때는 오디오처럼 보인다. TV를 벽쪽에 두지 않아도 인테리어를 해치지 않는다. LG전자가 세계 최초로 롤러블TV를 공개했다. 연내 시판할 계획이다.

7일(현지시각) LG전자(대표 조성진 정도현)는 미국 라스베이거스 만달레이베이 호텔에서 ‘프레스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LG전자는 이 자리에서 롤러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올레드) 패널을 이용한 롤러블TV ‘LG시그니처 올레드TV R(모델명 R9)’을 공개했다. 일반 공개는 8일부터(현지시각) 열리는 ‘소비자가전전시회(CES)2019’에서 한다.

올레드는 소자가 직접 빛을 내 백라이트가 없어도 된다. 두께를 얇게 하거나 휘는 정도를 액정표시장치(LCD)에 비해 유연하게 할 수 있다. LG시그니처 올레드TV R은 TV를 시청할 때는 화면을 펼치고 시청하지 않을 때는 화면을 본체에 수납한다. 유리창 앞, 거실과 주방 사이 등 평소 TV를 두지 않았던 곳에 둬도 무리가 없다. 화면을 넣은 외관은 알루미늄과 크라바트 패브릭을 채용 고급스러움 추구했다.

전체 화면 크기는 65인치다. 화면 일부만 노출하는 ‘라인 뷰’와 화면이 완전히 내려간 ‘제로 뷰’ 등도 구현할 수 있다. 라인 뷰는 ▲음악 ▲시계 ▲프레임 ▲무드 ▲홈 대시보드 등 5개 모드를 지원한다. 제로 뷰에서는 음악 감상 스피커 역할이다. 4.2채널 100와트 출력 스피커를 장착했다. 모션 센서를 갖춰 이용자를 감지하면 소리와 조명으로 동작 대기 상태 여부를 알려준다. 음성인식 인공지능(AI) 비서와 AI프로세서 ‘알파9 2세대’를 채용했다.

LG전자 모바일커뮤니케이션스(MC)/홈엔터테인먼트(HE)사업본부장 권봉석 사장은 “세계 최초 롤러블 올레드TV를 통해 디스플레이 진화 정수를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라스베이거스(미국)=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美 가구 브랜드 '놀'과 프리미엄 빌트… LG전자, 美 가구 브랜드 '놀'과 프리미엄 빌트…
  • LG전자, 美 가구 브랜드 '놀'과 프리미엄 빌트…
  • 삼성전자, 세계 최초 3세대 10나노급 8Gb DD…
  • ‘코리아5G데이’ 4월5일…삼성전자, ‘갤럭…
  • LG전자, G8씽큐 시판…출고가 89만76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