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금융박물관, 2019년 리모델링 확장 개관

2019.01.10 13:14:33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DGB대구은행(은행장직무대행 김윤국)은 DGB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총망라하고 지역경제 흐름까지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체험형 DGB대구은행 금융박물관을 재개관한다고 밝혔다. 

DGB대구은행 금융박물관(이하 금융박물관)은 1967년 최초 지방은행으로 탄생한 DGB대구은행의 창립40주년을 기념해 지난 2007년 지역 최초 금융박물관으로 개관했다. 건물 노후화에 따른 리모델링으로 지난 2016년 임시 휴관할 때까지 약 6만 5천여명의 방문객이 다녀갔으며, 대구·경북 지역 최초 개관한 금융박물관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2019년 새롭게 선보이는 금융박물관은 수성동 본점 지하1층에 563m2 규모로 이전 대비 2배 이상 확장된 규모다. 

지난 10여년의 운영 기간 동안 일반인 고객은 물론 지역 청소년들의 금융 학습의 장으로 충실한 역할을 해 온 금융박물관은 리모델링 개관 후에도 전면 무료로 운영된다.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30분까지 운영되며, 전문 학예사의 안내에 따라 전체 관람을 진행할 시 약 40여분의 시간이 소요된다. 전문 학예사 안내에 따른 관람을 원할 경우 최소 10명 이상 (최대 30명 이하)의 인원으로 3개월 전부터 최소 3영업일 전까지 사전 예약을 한 경우에만 가능하다. 

DGB금융그룹 박물관 관계자는 “지역 최초 금융박물관인 DGB대구은행 금융박물관은 은행은 물론 대구·경북 지역경제 흐름과 발전상을 한눈에 담은 의미 있는 공간”이라고 강조하면서 “100년 은행을 위한 도약과 지역경제 발전을 위한 염원을 담은 금융박물관이 지역민들의 뜻깊은 체험은 물론,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금융·경제 이해를 높이는 역할을 하기를 기대한다”는 뜻을 전했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美 가구 브랜드 '놀'과 프리미엄 빌트… LG전자, 美 가구 브랜드 '놀'과 프리미엄 빌트…
  • LG전자, 美 가구 브랜드 '놀'과 프리미엄 빌트…
  • 삼성전자, 세계 최초 3세대 10나노급 8Gb DD…
  • ‘코리아5G데이’ 4월5일…삼성전자, ‘갤럭…
  • LG전자, G8씽큐 시판…출고가 89만76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