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하이에서 ‘QLED 8K 신제품 발표회’ 개최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14년 연속 TV 1위를 위한 행보를 시작했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지난 13일(현지시각) 중국 상하이에서 ‘퀀텀닷발광다이오드(QLED) 8K 신제품 발표회’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작년까지 13년 연속 TV 점유율 1위(금액기준)다. 초고화질(UHD)TV 경쟁을 4K에서 8K로 확대했다. 8K는 4K 대비 4배 해상도가 높다.

삼성전자 중국총괄 이정주 상무는 “브라운관 TV부터 QLED에 이르기까지 삼성전자는 시대를 선도하는 제품을 선보여 왔다"며 "최고의 화질을 갖춘 QLED 8K를 통해 중국 소비자에게 최고의 시청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QLED 8K 중국 시판은 오는 25일부터다. 삼성전자는 상하이 최대 전자 제품 유통 쑤닝에 QLED 8K 별도 체험존을 마련했다. 이날부터 열리는 상하이가전박람회(AWE0도 참가한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8K QLED TV 중국 상륙 삼성전자, 8K QLED TV 중국 상륙
  • 삼성전자, 8K QLED TV 중국 상륙
  • 4월 ‘갤럭시S10 5G’ 출시 영향, 통신3사 단…
  • [MWC19결산③] 마지막 남은 일본 휴대폰…
  • SM 이수만도 찾은 ‘U+5G체험존’, 콘텐츠는…